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조명균 통일부 장관, 주한 외국대사들에게 대북정책 설명회 가져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13일 오전 11시 30분 프라자 호텔에서 주한 외국공관 대사들을 대상으로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 설명회를 가졌다. 조 장관은 외국 대사들을 상대로 우리 정부는 북한 도발에 대응하여 제재와 압박에 동참하면서도, 북핵 문제를 평화적·외교적인 방법으로 해결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통일부.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13일 오전 11시 30분 프라자 호텔에서 주한 외국공관 대사들을 대상으로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 설명회를 가졌다.

조 장관은 이날 우리 정부는 북한 도발에 대응하여 제재와 압박에 동참하면서도, 북핵 문제를 평화적·외교적인 방법으로 해결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남북 간 대화 채널을 복원하고, 교류협력을 통해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지향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조 장관은 끝으로 정책설명회에 참석한 국가들이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을 지지하고 있는데 사의를 표명하고, 북핵문제 해결과 남북관계 복원을 위해 여러 국가 간 긴밀한 협의와 협조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이날 정책 설명회에 참석한 국가는 미국·중국·일본·러시아 주요 4개국과 과테말라·노르웨이·뉴질랜드 등 남북겸임국 8개국, 나이지리아·라오스·말레이시아 등 북한공관 보유국 13개국, 태국·필리핀 등 아세안 5대국, 총 30개국이다.

이날 정책 설명회에 참석한 국가는 미국·중국·일본·러시아 주요 4개국과 과테말라·노르웨이·뉴질랜드 등 남북겸임국 8개국, 나이지리아·라오스·말레이시아 등 북한공관 보유국 13개국, 태국·필리핀 등 아세안 5대국, 총 30개국이다. 통일부.

이민혁 기자  ukoreanews@gmail.com

<저작권자 © 유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