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47건)
"南·北·中..어느 나라 음식이 제일 맛있냐고요?"
이범진 기자  |  2012-02-10 12:12
"죄값 끝까지 결산하고 천백배의 피값 받아낼 것"
이범진 기자  |  2012-02-09 23:53
"선생님을 만나서 남한 사회와 소통할 수 있었어요"
이미순  |  2012-02-08 23:55
“아빠 없어요”

무서운 엄마에게 알리고 싶지 않은 비밀이 많은 민철이가 학교 친구들과 있었던 일이며 담임선생님과 있었던 일이며 학원의 형들에게서 구박 받았던 일들을 누구한테 하겠는가? 좋아하는 스폰지 퀴즈 놀이를 누구와 마음껏 하겠는가? 13. 열 걸음 - "아빠 없어요"반갑게 매달리는 민수의 손에 고가의 장난감이 들려 있...

이미순  |  2012-02-06 23:56
"엄마는 어디 가셨니?"

7. 네 걸음 - "엄마는 어디 가셨니?"국어 문제집을 손에 들고 급식으로 제공된 카레를 그릇에 담아 방문한 날. 열려진 현관문으로 아이들 셋이 밖에 나온다. 엄마가 문을 열어 두고 외출하고, 아이들은 천방지축 놀이터를 향하던 중 나를 보고 집으로 따라 들어온다. 집 안 가득 어질러진 그릇들과 장난감들과 오...

이미순  |  2012-02-02 22:00
'北 급변사태' 관련 로동신문 "얼빠진 자들의 개꿈일 뿐"

정부를 비롯한 남한 일각의 ‘북한 급변사태’ 언급에 대해 북한이 발끈하고 나섰다. 노동당 기관지 ‘로동신문’을 통해서다. 북한이 이처럼 '급변사태'에 대해 공식적으로 입장을 밝힌 것은 김정일 사망 이후 두번째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지난해 연말 "어떤 변화도 기대하지 말라"는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로동신문...

김성원 기자  |  2012-02-02 18:16
'탈북자에 대한 관심'이 정치적 레토릭으로 들리는 이유

이명박 대통령이 어제(1월 31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탈북자 문제를 언급했다고 한다.이 대통령은 탈북자 문제와 관련, “우리 사회가 탈북자에 대한 인식에 너무 무관심했다”면서 “탈북자들을 제대로 관리 못하고 수용하지 못해서 어찌 통일에 대비할 것인가”라고 말했다고 한다. 이어 이 대통령은 “모든 ...

주진욱  |  2012-02-01 21:15
"그래서… 제가 왔어요.."
이미순  |  2012-01-31 20:37
탈북자들의 '회심'에는 그들의 삶이 녹아있다
탈북자들의 '회심'에는 그들의 삶이 녹아있다
이범진 기자  |  2012-01-27 12:35
좌절과 반전

꿈에도 그리던 군입대이제부터 본격적으로 나의 꿈을 향해 거침없이 달려가리라 생각하고 있었는데 처음부터 만만찮은 장애물을 만났다. 신체검사를 받아야 하는데, 아무리 미국과의 전쟁이 일어날 수 있는 전 국가적인 긴장속에서 진행되는 신체검사라 하더라도 의사들은 깐깐하기가 이루 말할 수 없었다. 신체검사는 군에서 ...

심주일 목사  |  2012-01-26 18:23
학창시절

나는 인민학교 때에는 공부도 잘하고 언제나 모범 학생이었다. 그런데 중학교로 진급하면서 점차 공부에 취미를 잃고 그저 놀기만 좋아했다. 그런데는 다 나름대로 이유가 있었다. 나중에 크면 군대에 갈 건데 공부는 해서 뭐하겠는가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러다가 정신을 차리고 중학교 2학년 때부터 공부를 열심히 ...

심주일 목사  |  2012-01-26 17:02
6.25 때 국방군에 의해 아버지 처형(1)..
6.25 때 국방군에 의해 아버지 처형(1)..
심주일 목사  |  2012-01-25 14:46

Back to Top